본문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의료기술재평가보고서

의료현장에서 사용되고 있는 의료기술의 임상적 안전성, 유효성, 경제성을 최신 근거에 기반하여 평가한 보고서입니다.

연구보고서의 제목, 발행일, 연구방법, 연구책임자의 정보 및 원문다운로드를 제공합니다.
보고서 이미지 없음 제목 진행중

알츠하이머병에서 아포지단백E 검사

발행일 2024.07.31
연구책임자 심정임
조회수 109
원문다운로드
해당 게시물의 목차, 국문요약, 영문요약을 제공합니다.

평가배경 

아포지단백E(Apolipoprotein E, ApoE) 검사는 고지혈증 및 알츠하이머형 치매 등을 진단하는 목적으로 신의료기술평가제도 도입 전 등재된 기술이다.

현재 뇌척수액과 혈청의 아포지질단백E 검사는 알츠하이머병을 진단하는데 일관된 결과를 보여주지 못하여 생물표지자로서의 적절성 여부에 대한 논의가 있다. 이에 전문적·심층적 검토를 통해 임상적 안전성 및 효과성을 확인하고자 2023년 제6차 의료기술재평가위원회(2023.6.2.)에서 의료기술재평가 안건으로 선정되었다. 따라서 본 평가의 목적은 아포지단백E 검사의 임상적 안전성 및 효과성에 대한 의과학적 근거평가를 통해 보건의료자원의 효율적 사용을 위한 정책적 의사결정을 지원하고자 한다.


평가방법

아포지단백E 검사에 대한 안전성 및 효과성 평가를 위해 체계적 문헌고찰을 수행하였다. 모든 평가방법은 평가목적을 고려하여 “아포지단백E 검사에 대한 안전성 및 효과성 평가 통합소위원회(소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확정하였다. 소위원회는 신경과 2인, 정신건강의학과 1인, 진단검사의학과 2인, 근거기반의학 1인 등 총 6명으로 구성하였다.

평가의 핵심질문은 ‘아포지단백E 검사는 인지장애가 있거나 알츠하이머병 의심 환자에서 알츠하이머병 진단보조 및 예후검사로 안전하고 효과적인가?’이었고, 안전성은 검사로 인한 부작용, 효과성은 진단 측면에서 진단정확도 및 질병과의 연관성, 예후 측면에서 질병예후예측 및 예측정확도로 평가하였다. 

체계적 문헌고찰은 핵심질문을 토대로 국외 3개, 국내 3개 데이터베이스에서 검색하여 문헌선정 및 배제기준에 따라 두 명의 검토자가 독립적으로 선별하고 선택하였다. 문헌의 비뚤림위험 평가는 Quality In Prognostic factor Studies (QUIPS)를 사용하여 두 명의 검토자가 독립적으로 수행하여 의견합의를 이루었다. 자료추출은 미리 정해놓은 자료추출 양식을 활용하여 두 명의 검토자가 독립적으로 수행하였으며, 의견 불일치가 있을 경우 제3자와 함께 논의하여 합의하였다. 자료분석은 정량적 분석(quantitative analysis)이 불가능한 경우 정성적(qualitative review) 분석을 적용하였다. 본 평가는 소위원회의 결론을 검토하여 의료기술재평가위원회에서 최종심의 후 권고등급을 제시하였다.


평가결과

아포지단백E 검사의 체계적 문헌고찰 결과, 평가에 활용된 문헌은 총 4편(환자-대조군 연구 1편, 코호트 연구 3편)에 근거하여 안전성 및 효과성을 평가하였다. 대상 환자수는 환자-대조군 연구 961명, 코호트 연구 총 1,117명이었고, 건강대조군과 치매환자를 비교하였거나 경도인지장애 및 주관적 인지감소자를 대상으로 추적관찰연구를 포함하였다. 비뚤림수준은 연구의 탈락에 대한 항목이 비뚤림위험 중등도 또는 높은 수준이었으나, 그 외 항목에서는 전반적으로 비뚤림위험이 낮은 편이었다.


안전성 

아포지단백E 검사의 검사관련 부작용 및 위해 등을 보고한 문헌은 없었다.


효과성 

아포지단백E 검사의 효과성은 진단정확도를 보고한 문헌은 없었으며 질병과의 연관성, 질병예후예측, 예측정확도에 대해 평가하였다. 

아포지단백E 검사의 효과성을 평가하기 위한 알츠하이머병과의 연관성은 1편의 연구에서 보고하였고, 알츠하이머병 환자와 건강대조군 사이 아포지단백E 농도는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알츠하이머병에 대한 예측정확도를 보고한 문헌은 1편으로 추적관찰기간 6년이내 알츠하이머병 예측정확도는 인지장애가 없는 군 및 경도인지장애 환자 모두 AUC 0.68로 보고하였다. 알츠하이머형 치매에 대한 예측위험비를 보고한 문헌은 총 2편으로 인지감소가 있거나 치매환자와 인지장애군, 인지장애가 없는 군을 모두 포함하여 추적관찰하였으며, 아포지단백E 농도 증가에 따른 알츠하이머병 예측위험비는 유의한 차이가 없다고 보고하였다.


결론 및 제언

소위원회에서는 아포지단백E 검사의 안전성은 체외검사로 환자에게 직접적으로 위해를 가하지 않아 안전한 기술로 평가하였다. 효과성 측면에서는 혈청 아포지단백E 농도와 알츠하이머병과의 연관성, 치매 예측위험비 및 예측정확도 등에서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이에 인지장애가 있거나 알츠하이머병이 의심되는 환자에서 아포지단백E 검사를 진단보조 및 예측 검사로 사용하기에 문헌적 근거는 불충분하였으며 임상현장에서 아포지단백 검사를 거의 사용하지 않는다는 의견을 제시하였다. 

2024년 제3차 의료기술재평가위원회(2024.03.08.)에서는 소위원회 검토 결과에 근거하여 의료기술재평가사업 관리지침 제4조제10항에 의거 “알츠하이머병에서의 아포지단백E 검사”에 대해 다음과 같이 심의하였다. 

의료기술재평가위원회는 임상적 안전성과 효과성의 근거 및 그 외 평가항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였을 때, 국내 임상상황에서 알츠하이머병 진단보조 및 예측검사로 거의 사용하지 않고, 임상적 효용성이 낮아 인지장애가 있거나 알츠하이머병 의심 환자를 대상으로 아포지단백E 검사를 ‘권고하지 않음’으로 심의하였다.


주요어

알츠하이머병, 인지장애, 아포지단백E 검사, 예후인자

Alzheimer’s disease, Cognitive impairment, Apolipoprotein E, Prognostic factor


※ 최종 보고서는 2024년 7월에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될 예정임


참고자료

해당 게시물의 이해를 돕는 참고자료에 대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보도자료
근거와 가치
논문
관련자료

저작권 허용범위

해당 게시물의 저작권 허용범위, 보도인용 문의 연락처를 제공합니다.

CCL 저작권 허용범위

· 저작자표시
· 비영리
· 변경금지 4.0 국제

공공누리 저작권 허용범위

· 출처표시
· 비상업적 이용만 가능
· 변형 등 2차적 저작물 작성 금지

연구보고서 보도인용 안내

연구보고서의 보도나 인용시 아래 연락처로 확인하세요. - 연구보고서 보도 관련 문의: 02-2174-2748(대외협력홍보팀) - 연구보고서 인용 관련 문의: 02-2174-2787(경영혁신추진단)
이전글 알츠하이머병에서 아포지단백E 유전자 검사
다음글 폐색전증에서 D-이합체 검사

페이지
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평가